작성일 : 10-08-20 20:52
안녕하세요^^
 글쓴이 : 2차원소년
조회 : 678  
안녕하세요 선생님

너무 오랜만에 연락드려서

기억하실지는 모르지만

저 수종이에요^^

여름방학 보충끝나고 오랜만에 집에 왔다가 선생님 생각나서 들어 왔어요

고등학교들어가니 학년 학년 올라갈때마다 점점더 중학교때로 돌아가고 싶어지고 힘드네요

고등학교들어오니 언수외의 압박이 심하니 에구;;

아 맞다 선생님

예전에 선생님께서 한국사 능력시험 권유하셨었잖아요

그래서 이번에 1급시험을 봤거든요. 그런데 문제가 쉽게나와서

가채점해보니 85점으로 1급딸것같아요^^

그리고 예전에 ucc대회는 아쉽게도 떨어졌네요

선생님이 좋은 자료들도 많이 보내주셨었는데....아쉽네요

막상 쓰고나니 제 이야기만 한것 같네요^^;;

선생님 앞으론 자주 들릴께요^^

제가 다시 로그인 할땐 선생님의 좋은 소식들을 많이 들을 수 있기를

*추신 선생님, 저 배수진으로 머리를 3mm로 밀었네요;;

 생각이 짧았더니 머리카락마저 짧아졌네요 ㅋㅋ

 
 

Total 11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8 남자는 칼 막으면 되잖아요 ㅋ 그녀의그녀 02-20 1
117 휴대용 가스 꼽고 달리는 자동차 그녀의그녀 02-19 2
116 술의 위력 그녀의그녀 02-18 2
115 냄새로 사물맞추기(혐주의) 그녀의그녀 02-15 2
114 일본이 생긴 이유 그녀의그녀 02-14 2
113 미국인에 대한 편견 그녀의그녀 02-13 2
112 중국의 자린고비 사장 그녀의그녀 02-12 3
111 재민이가 누구야? 그녀의그녀 02-08 4
110 움주운전으로 3명을 죽인 남성 후기 그녀의그녀 02-07 3
109 동료를 믿는 에어컨 설치기사 그녀의그녀 02-01 3
108 분노의 상품평ㅍㅍㅍㅍ 그녀의그녀 01-31 3
107 이건 사장이 노린거다.. 그녀의그녀 01-30 3
106 여보 나물 좀 그녀의그녀 01-28 4
105 늑대가 낙타의 조상였다는 사실... 그녀의그녀 01-25 5
104 니들일은 니들이해 그녀의그녀 01-24 6
 1  2  3  4  5  6  7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