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47건, 최근 0 건
   
[Pure뷰어]

Tasman Glacier VR

글쓴이 : 관리자 날짜 : 2007-02-08 (목) 07:11 조회 : 4562
전체화면으로 보실려면 사진 아래 왼쪽메뉴에서 Ⅹ 를 클릭하세요

운영자 2007-02-17 (토) 20:00
  “빙하는 어디에?”
당신 눈앞에 펼쳐지는 황량한 풍경은 뉴질랜드에서 가장 큰 빙하지만,
여러분에게는 오히려 거대한 채석장으로 보일 것입니다.
그러나 채석장으로 보이는 풍경은 사실은 두께가 1미터나 2미터밖에 되지 않는 암석 조각들이 흩어져 있는 소규모 볼록 지형으로 “표면 모레인”-(이 번역은 적절한 것을 찾지 못해 제가 임시로 붙인 것입니다. 의역해서 “빙하 위 퇴석”이라고 하면 어떨까 생각해 보았습니다.)이라고 합니다. 그 아래에는 오히려 대단한 깊이의 빙하가 있는데 그 깊이는 호수의 머리 부분은 200미터에 이르며, 이 전망대로부터 북쪽으로 9킬로미터 지점의 볼셸터의 맞은 편은 600미터나 되기도 합니다. 세계의 온난 지역의 모든 빙하와 마찬가지로 태즈먼 빙하는 지난 한 세기에 급속도로 수축되어 해마다 평균적으로 전체 부피의 0.5퍼센트씩 규모가 작아지고 있습니다. 이와 같은 빙하 후퇴의 결과로 표면 모레인이 집적되고 있으며, 또한 빙하가 낮아지고, 빠른 속도로 빙하 끝의 호수가 확대되고 있습니다.
20년 전에 이 새로운 “태즈먼 호”는 작은 싱크홀이 흩어져 있는 정도에 지나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100년 전이라면 당신이 이 전망대 “위로” 올라 간 다음 그곳에 도달했을 것입니다. 매켄지 분지의 모든 커다란 천연 호수(테카포, 푸카키, 오하우 등)는 쿡 산으로부터 흘러온 거대한 빙하가 14,000년 전 후퇴하기 시작하면서 같은 방식으로 만들어졌습니다. 그 전에 태즈먼 빙하는 가장 크게 확장되어 위로는 이 전망대에서 적어도 700미터 위까지 높이 올라갔고, 그 길이는 85킬로미터나 되었습니다. 현재의 태즈먼 빙하 : 길이 29킬로미터, 면적 101제곱킬로미터, 최대 속도 1년에 적어도 200미터(빙하의 머리 가까운 곳에서의 기록)
- 태즈먼 빙하 안내판의 글을 박병석선생님께서 번역한 것임-
댓글주소 답글쓰기
이름 패스워드
☞특수문자
hi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총 게시물 47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VR Tour]  고구려유적답사 관리자 10-21 3036
47 [VR Tour]  스리랑카 시기리야 록 관리자 01-25 1009
46 [플래시뷰어]  인도 뭄바이 도비가트 관리자 01-21 757
45 [VR Tour]  그리스 산토리니 투어 관리자 08-19 1060
44 [기타]  수업장면 관리자 07-20 466
43 [기타]  부안 관리자 03-28 475
42 [플래시뷰어]  옐로나이프 오로라 +3 관리자 01-30 542
41 [플래시뷰어]  인도 라다크 레 관리자 10-19 579
40 [VR Tour]  뉴질랜드 빙하 투어 관리자 02-23 797
39 [플래시뷰어]  미국 앤텔로프 캐년 관리자 01-27 951
38 [VR Tour]  울릉도 알봉분지 나리동 투막집 관리자 01-09 1088
37 [360cities]  태조 어진 봉안 행렬 +1 관리자 11-06 993
36 [플래시뷰어]  수바시 고성 +1 관리자 08-14 983
35 [플래시뷰어]  타클라마칸 사막 관리자 08-12 1128
34 [플래시뷰어]  천산신비대협곡 관리자 08-12 958
33 [플래시뷰어]  천산신비대협곡 관리자 08-12 911
32 [플래시뷰어]  신장 위구르 자치구 카스가르 구시가지 민가 관리자 08-12 1229
31 [360cities]  김제 벽골제에서 관리자 05-30 1040
30 [플래시뷰어]  운주사 와불 관리자 08-22 1636
29 [플래시뷰어]  전주평화중학교 +1 관리자 07-04 2658
28 [플래시뷰어]  내장사 관리자 01-28 1845
27 [플래시뷰어]  멀리서 바라본 겨울 마이산 관리자 01-17 1866
26 [플래시뷰어]  상사화 관리자 09-27 2086
25 [플래시뷰어]  구절초 +1 관리자 09-27 1953
24 [플래시뷰어]  전봉준 장군 고택 관리자 08-16 2090
23 [VR Tour]  백령도, 대청도 답사 관리자 05-13 2141
22 [플래시뷰어]  앙코르 유적 [프놈바겐의 일몰] 관리자 05-11 2006
21 [데발뷰어]  하롱베이 관리자 03-16 6383
20 [데발뷰어]  베트남 '땀꼭 투어' 관리자 03-15 5839
19 [데발뷰어]  뉴질랜드 '데카포 호수' 관리자 03-07 2494
18 [플래시뷰어]  정월대보름 달집태우기 관리자 02-21 4915
17 [플래시뷰어]  라오스 여행 [방비엥의 송강] 관리자 02-14 2364
16 [플래시뷰어]  파리 날리는(?) 정육점 관리자 02-13 2351
15 [플래시뷰어]  덕유산 설경 관리자 02-12 1869
14 [플래시뷰어]  앙코르 유적 ['쁘리아 칸'] ['따 프롬'][… +1 관리자 01-29 5062
13 [플래시뷰어]  메콩 델타 투어 관리자 01-29 5067
12 [플래시뷰어]  라오스의 사원 '왓 씨앙통', '탓 루앙' 관리자 01-29 2592
11 [플래시뷰어]  라오스에서 만난 아이들 관리자 01-27 1673
10 [플래시뷰어]  라오스의 아침을 여는 딱밧 관리자 01-26 4709
9 [VR Tour]  고구려유적답사 관리자 10-21 3036
8 [VR Tour]  한국/중국/뉴질랜드 Tour 관리자 04-08 4965
7 [VR Tour]  구글맵 연동 태즈먼/프란츠조셉 빙하/테카포 호수 VR 관리자 03-03 1775
6 [VR Tour]  와이망구 화산계곡 관리자 02-28 1974
5 [데발뷰어]  마오리족 인사 관리자 02-28 5354
4 [Pure뷰어]  Tasman Glacier VR +1 관리자 02-08 4563
3 [360cities]  뉴질랜드 프란츠 조셉 빙하 트래킹 관리자 02-04 1685
2 [플래시뷰어]  덕유산 Tour +3 관리자 01-13 4629
1 [VR Tour]  전라북도 부안군 가상체험학습 관리자 01-13 1724